[독서일기] 잘팔리는 공식

[독서일기] 잘팔리는 공식

이 책은 마케팅 사례 모음 및 입문 책입니다.


우리 영어 앱을 어떻게 홍보하고 마케팅할까? 고민하던 차에 이 책을 읽게됐습니다.


이 책은 마케팅의 전문 용어를 사용하지 않고 사례로 설명을 해주고, 중요한 것만 설명해준 것 같습니다.


재밌게 봤습니다.










이론 잘 몰라도 된다. 세가지만 기억하세요.


무엇을, 누구에게, 어떻게 팔 것인가?


단순해서 좋았습니다.




무엇을 팔껀가?






이 책에서 예를 들어 설명한 것중에 기억남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이케아입니다.


이케아는 가구를 파는 곳입니다. 저는 이케아 가구를 사러 간 적은 없지만, 이케아는 자신들의 가구로 꾸며진 쇼룸을 사용자들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합니다.


이런 체험을 통해, 편안함, 행복을 파는 것이라고 합니다. 즉, 이케아는 가구를 파는게 아니라 가구를 통해 사용자들이 얻을 수 있는 그런 느낌, 기대감을 파는 것이지요.




이걸 보고 우리 영어앱의 설명을 좀 바꿔야겠다 생각했습니다.


단순히 우리 영어앱의 기능을 말하는게 아니라,


이 영어앱을 쓰면 기대할 수 있는 것들을 팔아보자. 이야기해보자 라고요.


SEY! 이 앱은 “영어회화 훈련 앱” 입니다.


단순히 영어 시험을 위한 공부가 아닌,


일상 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영어를 훈련시켜드립니다.


해외에 나가거나 회사에서 영어를 써야할 때, 곤란한 상황을 SEY와 함께 극복해봅시다.


영어앱 SEY! 한 번 사용해보세요.




누구에게 팔 것인가?



누구에게 팔 것인가? 이것 역시 중요합니다.


아래 내용은 같이 만들고 있는 형이 적어본 것입니다.


네 저도 동의하고 아주 좋은 목표, 타겟이라고 생각했습니다.



  • 20~30 대 사이 남녀

  • 회화를 배우고 싶은데 큰돈을 들이기에는 부담이 되는 사람

  • 학원 다니기에는 시간이 부족한 사람

  • 보조적으로 할 수 있는 스피킹 연습 도구를 찾는 사람

  • 스펙을 위한 영어 보다는 영어 표현을 익혀서 현실에서 실사용하고 싶은 사람

    • 이론 보다는 트레이닝을 원한다







차이점, 독창성을 만들기 위해서는 경쟁사를 잘 분석해야 한다고 하는군요.


비교 글을 적어봤습니다.


경쟁사 : 케이크, 슈퍼팬, 리얼클래스


충분히 독창성을 갖을 수 있다고 봅니다.


우리 앱은 단순히 영상을 보게만 하는게 아니라 말하는 것을 유도합니다.


듣고 말하기를 많이 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 이게 우리의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1. 우리만의 영어 학습 과정 (듣고 말하고, 반복하기)

  2. 음성 인식을 통한 사용자 말하기 유도





사소한 부분까지 아쉬움 없을 정도로 완벽하게 한다..


아주 좋은 말이지만, 어려운 것 같습니다.


일단 당장 출시하고,


피드백을 받으면서 하나하나 아쉬움을 줄여나가고 싶습니다.


이번 독후감은 책을 읽으면서 어떻게 우리 영어 앱에 적용해볼 수 있을까?


고민하면서 봤습니다.


이번 독서 후기에는 이런 고민과 함께 적어봤습니다.


한번 사용해보시고 피드백주시면 감사합니다!


image.png


다운로드하기 Google Play


Originally posted on 독서모임. Steem blog powered by ENGRAVE.

This page is synchronized from the post: ‘[독서일기] 잘팔리는 공식’

댓글

Your browser is out-of-date!

Update your browser to view this website correctly. Update my browser now

×